본문 바로가기

snapshot

옆집 바우

주인 오는 방향 주시중
바우야~ 하고 부르면 쳐다본다.

 

옆집 옥상에서 키우는 바우라는 녀석인데 주인 퇴근할 시간 되면 주인 오는 방향 내다보면서 기다린다.

오후 6시 되면 칼 같이 저러는데 시계가 있는 것도 아니고 어떻게 아는 건지 참 신기할 따름이다.

 

태그